181023 고창군농민회 통일쌀벼베기 및 통일농기계품앗이운동본부 준비위 발족식

 

통일트랙터야 분단의 선을 넘자!!

[고창군 통일농기계품앗이운동본부]준비위 발족에 부쳐

 

4.27 판문점선언과 9월 평양공동선언에는 평화와 번영, 자주와 통일로 가는 민족 구성원 모두의 염원이 녹아 있다. 우리 민족과 농업의 활로가 여기에 있다.

 

문재인 대통령은 "우리의 운명을 스스로 책임지며 한반도 평화와 번영의 길로 나아가야 한다", "남북관계 발전은 북미관계 개선의 부수적 효과가 아니며 오히려 남북관계 발전이야말로 한반도 비핵화를 촉진하는 동력"이라 말했다.

 

그런데 지금 온 겨레의 지향과 남북간  평화와 공조의 기운이 미국의 부당한 간섭과 대북제재의 칼날 앞에 가로막혀 있다. "자기 허락 없이는 아무것도 할수 없다"는 트럼프의 망발을 결코 좌시할 수 없다. 이럴 때일수록 남북간 교류와 협력, 민족공조의 기운을 더욱 드높여 미국의 부당한 간섭을 물리쳐야 한다.

 

지난 11일 전농의 발기로 20여개 농민, 노동, 사회단체가 통일농기계품앗이운동본부를 결성했다. 운동본부는 통일트랙터를 마련하여 방북길에 나서겠다는 활동계획을 제시하고, 종전선언과 평화협정 체결, 대북제재 해제와 남북 민간교류 촉진을 위한 범국민운동을 전개할 것을 천명했다. 통일트랙터는 남국간 농업교류의 물꼬를 틀 것이며 분단장벽을 허물고 평화와 통일의 새 시대를 열어낼 것이다.

 

우리는 오늘 이 운동이 시군단위까지 폭넓게 확산되어야 한다는데 인식을 같이 하고 [고창군 통일농기계품앗이운동본부] 준비위를 발족한다. 준비위는 고창군내 각계 기관과 단체, 인사를 망라하여 11월 초 정식 발족과 함께 통일트랙터 1대분에 해당하는 4천만원 모금을 목표로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할 것이다.

 

통일트랙터로 대북제재의 선을 넘자. 전면적 남북교류와 자유왕래의 물꼬를 트자. 판문점선언과 평양공동선언 이행에 범국민적으로 떨쳐 나서자.

 

2018년 10월 23일

 

고창군 통일농기계품앗이운동본부 준비위원회

 

고창군쌀생산자협회, 고창군여성농민회, 고창군친환경농업인연합회, 고창군농민회 고창인문학강의, 전교조고창지회, 민중당고창지역위원회

 

 

Posted by 전북도연맹

블로그 이미지
전농전북도연맹은 농민해방,자주.민주.통일의 길에서 농민과 민중들과 함께 투쟁하는 조직입니다.
전북도연맹

태그목록

공지사항

Yesterday3
Today2
Total55,850

달력

 « |  » 2019.8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달린 댓글

글 보관함